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1 23:55

부산 물류박람회서 홍보관 운영

2006-11-04기사 편집 2006-11-03 15:38:37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한국철도공사는 7일부터 11일까지 부산BEXCO에서 ‘2006년 국제 교통·물류 박람회’에 참가해 미래 철도에 대한 홍보를 벌인다.

철도공사는 철도, 항만, 조선, 물류 등 총 120개 분야 600개의 행사 부스가 마련되는 이번 박람회에서 ‘퓨처 스테이션(Future Station)’이란 컨셉트를 가지고 미래 지향적인 철도의 역동적이고 비주얼한 형태의 홍보 부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홍보관에는 관람객이 직접 철도를 체험할 수 있는 전시존, KTX영상관 등이 갖춰져 있으며 미팅룸, 휴게공간 등 고객쉼터가 마련돼 있다.

철도공사 이철 사장은 “철도의 미래를 미리 체험할 수 있는 이번 국제 교통·물류 박람회를 통해 대륙횡단철도의 웅지를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金時憲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