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천안 독주 “올해도 쭉~”

2006-02-24기사 편집 2006-02-23 18:49:10

대전일보 > 스포츠 > 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일보 주최 제34회 3ㆍ1역전경주대회

3·1절 기념 제34회 충남도지사기 시·군 대항 역전경주대회 첫날 경기에서 천안시가 1위로 나서며 대회 4연패 문턱에 한발 다가섰다.

23일 당진정보고에서 홍성 조양문에 이르는 55km(14개 소구간)에서 펼쳐진 이번 대회 첫날 경기에서 천안시는 14개 소구간 중 7소구 이정숙 선수가 1위를 기록하는 등 전 소구간에서 상위권에 입상하는 저력에 힘입어 중간합계 3시간28분46초로 2위 논산시를 3분13초 차이로 따돌리고 선두에 나섰다.

천안시는 비록 소구간 우승자를 1명(여자일반) 밖에 배출하지 못했지만 초·중·고·일반 각 부분에서 2-5위를 차지하며 논산시와의 격차를 벌여 나갔다.

지난 대회 3위였던 논산시는 이날 8소구(허수지·여중), 9소구(이정인·남초), 11소구(신현희·여중) 등 3개 소구간에서 각각 1위를 차지하며 중간합계 3시간31분59초로 천안시의 뒤를 이었다.

지난해 중위권에 머무르며 절치부심 이번 대회를 준비한 예산군은 대회 첫날 14개 소구간에서 단 한 곳에서도 1위에 오르지는 못했지만 전 선수들의 고른 활약으로 중간합계 3시간36분05초로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연기군(3시간39분07초)도 소구간 우승자는 없었지만 전 선수가 상위권에 들며 중간순위 4위를 기록했고 서천군(3시간39분22초)은 연기군과 15초 차이로 5위를 차지하며 마지막 날 역전을 노린다는 각오다.

지난해 준우승팀 홍성군은 3시간39분25초로 6위에 올랐고 중위권으로 분류된 서산시는 3시간40분05초(7위)를 기록, 둘째 날의 성적에 따라 상위권 입상도 바라볼 수 있게 됐다.

이날 3개의 소구간에서 1위를 배출한 청양군은 3시간41분15초를 기록(8위)하며 만년 하위권 탈출을 예고했고 공주시는 3시간43분44초로 9위, 당진군은 3시간47분27초로 중간순위 10위를 이어갔다.

이밖에 보령시와 아산시, 부여군, 태안군이 11-14위, 금산군과 계룡시는 공동 15위로 처졌다.

대회 마지막 날인 24일에는 홍성 조양문을 출발해 현충사 정문에 이르는 53.2km구간(13개 소구간)을 달리게 되며 시상식은 오후 2시 충무교육원 대강당에서 열릴 예정이다.<특별취재반>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