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양승조 지사 "논산 국방산단·육사 유치로 발전 견인"

2021-12-09 기사
편집 2021-12-09 17:35:38
 박상원 기자
 swjepark@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9일 민선7기 4년차 논산시 방문

첨부사진19일 논산 아트센터에서 양승조 도지사는 민선7기 4년차 시군 방문의 일환으로 논산시를 방문한 가운데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논산의 미래 발전 전략을 논의했다.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과 육군 육군사관학교 유치를 통해 논산을 국방 중심도시로 조성한다.

양승조 지사는 9일 민선7기 4년차 시군 방문의 일환으로 논산시를 방문,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논산의 미래 발전 전략을 논의했다.

논산시 아트센터에서 황명선 논산시장, 도의회의 시의회 의원, 사회단체장, 도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행사는 도정 보고와 대화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양 지사는 논산시가 미래 발전 전략 및 과제로 설정해 추진 중인 △국방 교육·연구 클러스터 조성 △탑정호 복합휴양관광단지 조성 △중부권 동서4-1축고속도로 개설 △국방 한류문화 생태계 조성 △논산 스마트팜 복합단지 조성 등을 집중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국방국가산업단지 조성 △호남선(논산-가수원) 고속화 사업 △국지도 68호선 시설개량 사업 △연료전지 발전소 건립 △대동누리 청년 군자마당 조성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사업 추진 연속성 확보 △신규 관광거점 조성 사업(선샤인랜드연계) △탑정호 고정산 스카이워크 조성 △수출 전문 스마트팜 건립 등 논산 현안사항에 대해서도 힘을 더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주민들이 건의한 △KTX 훈련소역 설치 △한국유교문화진흥원 조기 정착 △지방도 697호 4차선 확포장 및 시설 개량 △노성면 노성천 정비 사업 △광석면 진입도로 인도 조성 △노성면 죽림리 도로 선형 공사 등은 타당성을 검토해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양 지사는 앞서 도가 논산시에 지원한 주요 사업으로 △대동누리 청년 군자마당 조성 △상상이상 복합문화센터 △연무 복합커뮤니티센터 △탑정호 복합문화휴양단지 기반 시설 △논산 스마트 농업 복합단지 △도시재생사업 △한국유교문화진흥원 건립 △탑정호 출렁다리 조성 △논산 딸기향 농촌 테마공원 조성 △물순환형 수변도시 조성 △두마-노성 간 지방도 확·포장공사 △신양천 지방하천 정비 △왕암천 지방하천 정비 등을 보고했다.

시민과의 대화에 앞서 양 지사는 노인회관과 보훈회관, 청년 정책 현장을 차례로 찾아 각 분야 도정 정책 등을 설명하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박상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wjepark@daejonilbo.com  박상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