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양승조 지사 "천안을 대한민국 미래산업 선도 도시로"

2021-12-07 기사
편집 2021-12-07 17:07:52
 박상원 기자
 swjepark@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양 지사, 7일 천안시 방문…도정 보고하고 미래 전략 논의

첨부사진17일 천안 청년복지센터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청년과의 대화를 통해 도내 정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대한민국 미래산업 선도 도시 발돋움을 위해 천안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양승조 지사는 7일 민선7기 4년차 시군 방문의 일환으로 천안시를 방문,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천안의 미래 발전 전략을 논의했다.

천안예술의 전당 대공연장에서 박상돈 천안시장, 도의회의 시의회 의원, 사회단체장, 도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날 행사는 도정 보고와 대화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양 지사는 △천안아산 KTX 역세권 R&D 집적지구 조성 △강소연구개발특구 활성화 △축산자원개발부 이전 부지 국가산단 유치 기반 마련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건립 등 천안시의 미래 발전 전략 및 과제를 중점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천안시 현안 사항인 △수도권 광역전철 천안시내버스 환승 할인 △천안시 청소년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업성저수지 자연환경보전이용시설 조성 사업 △천안역사 시설 개량 △부성역 신설 △천안역세권 혁신지구 재생 사업 △오룡경기장 민관협력형 도시재생 뉴딜 사업 △수신일반산업단지 조성 사업 △LG생활건강 퓨처일반산업단지 조성 사업 △동부바이오 일반산업단지 용수공급시설공사 △신사일반산업단지 조성 사업 △태조산 산림레포츠 조성 사업 등에도 힘을 보태겠다는 뜻을 전했다.

주민들이 건의한 △목천 삼도선 도로 개설 △업성동 도시계획도로 개설 △용곡-청수동 간 철도건널목 설치 △천안 반다비체육관 건립 등에 대해서는 타당성을 따져 지원 방안을 모색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양 지사는 도가 천안시에 지원한 주요 사업으로 △천안시 청소년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사업 △업성저수지 자연환경 보전이용시설 설치 사업 △봉명2구역구간 도시계획도로 확장 △시도11호 도로개설공사 △풍서천 지방하천 정비 사업 △두정역 북부출입구 설치 및 두정1교 시설 개량 △안서동 예비군 훈련장 진입도로 개설 △한들초 진입도로 개설 △신방30통 도시계획도로 개설 공사 △성성지구-번영로 간 도시계획도로 개설 공사 △충청연수원 진입 도시계획도로 개선 △노인회관 건립 △천호지 수변경관 개선 등을 보고했다.

양 지사는 "수출 전국 2위, 무역수지 전국 1위를 주도하며 대한민국 수출과 경제 회복을 선도하는 충남의 배경에는 천안이 있다"며 "대한민국 탄소중립과 해양신산업을 주도하며, 충남혁신도시 지정과 서해선 KTX 직결, 충남 서산공항 건설, 천안아산 KTX 역세권 R&D 집적지구와 디스플레이 혁신공정플랫폼 조성 등 환황해 경제권 거점으로 우뚝서고 있는 충남의 중심에 천안이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민과의 대화에 앞서 양 지사는 노인회관과 보훈회관, 청년 정책 현장을 차례로 찾아 각 분야 도정을 설명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박상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wjepark@daejonilbo.com  박상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