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충청권 주말 다시 영하권으로 '뚝'…짙은 안개 유의

2021-11-25 기사
편집 2021-11-25 18:20:38
 김소연 기자
 so-year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이번 주말 대전, 세종, 충남지역은 다시 영하권 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예보돼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25일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6일 대전, 세종, 충남지역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찬 공기가 계속 유입되면서 일부 충남 서해안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 얼음이 얼거나 서리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특히 26일 아침 충남 남부 내륙(부여, 논산 등)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지역에도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낄 것으로 전망됐다.

대전, 세종, 충남지역의 26일 아침 최저 기온은 영하 5도에서 영상 2도, 낮 최고 기온은 영상 7도에서 10도가 예보된다. 오는 27일 아침 최저 기온은 영하 7도에서 0도, 낮 최고 기온은 영상 8도에서 11도로 예측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짙은 안개가 끼는 지역에서는 밤 사이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도로에 살얼음이 생길 수 있으니 결빙으로 인한 교통사고 등을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o-yearn@daejonilbo.com  김소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