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대전소방본부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비상근무 돌입

2021-11-24 기사
편집 2021-11-24 11:07:48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그래픽=대전일보DB]

국내 코로나19 4차 유행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최근 대전소방본부 내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대전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22일 본부 직원 1명이 진단검사를 통해 코로나19에 확진 됐다.

해당 직원은 타 지역 확진자와의 접촉을 통해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현재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한 상태다.

이에 소방본부는 해당 직원이 속해 있는 팀 전원을 재택근무로 전환하고, 일부 부서에 한해 비상 근무 체제로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소방본부 내에서 추가 확진자는 나오지 않았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해당 부서 전체 직원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했고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다만 소방 특수성을 감안, 기준을 강화해 자가격리를 시행 중"이라고 밝혔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touch84@daejonilbo.com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