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영동군 콩 콤바인 본격임대

2021-10-26 기사
편집 2021-10-26 15:19:48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농기센터 소형과 대형 콩 콤바인 각 1대씩 구입

첨부사진1사진=영동군 제공


[영동]영동군은 콩의 예취와 탈곡작업이 동시에 가능한 콩 콤바인을 2대 구입해 지난 25일부터 임대를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군은 지역농업인 일손부족 문제해결과 선진영농 환경구축을 위해 을 추진하기로 했다.

소형 콩 콤바인은 승용1조식으로 농업인 직접운반과 작업을 할 수 있다. 콤바인을 이용해 시간당 6.3a(189평) 작업이 가능하고 1일 임대료는 8만 원이다.

대형 콩 콤바인은 장비운영자들과 협약을 맺어 전문농업인 운영하게 된다. 농가는 평당 210원 작업 비를 부담하면 된다.

대형 콩 콤바인은 지난 25일 영동 심천면 약목리 콩밭에서 농업인, 관계공무원, 장비업체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연회를 가졌다.

콩 콤바인 성능을 평가하며 원만한 운영방안을 논의했다. 코로나로 깊어진 농촌시름을 덜기 위해 내실 있게 임대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장인홍 농기센터소장은 "이번에 구입한 콩 콤바인이 농가의 경영 비 절감과 적기영농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며 "소형 콩 콤바인은 농업인 의견을 수렴하여 추가구입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콩 콤바인은 본소에서 임대가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 농업기계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영동군 제공


첨부사진3사진=영동군 제공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