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충주시 마을버스 '더 가까이' 첫 시동

2021-09-28 기사
편집 2021-09-28 15:27:56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남부권과 북부권에 15인승 버스 4대씩 운행

[충주]충주시가 읍·면지역 대중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고자 도입한 '더 가까이' 마을버스가 28일 개통식을 갖고 시범운행에 들어갔다.

충주시에 따르면 시는 이날 엄정면 신만리 탄방마을회관 광장에서 조길형 시장과 천명숙 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엄정면 기관?직능단체장, 탄방마을 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통식을 가졌다.

이날 개통식에서는 승객을 안전하게 모셔달라는 의미에서 조길형 시장이 마을버스 정해택 기사에게 꽃다발을 전달했으며, 마을회관에서 엄정면 농협까지 약 15분간 마을버스 시승을 했다.

이번에 도입되는 마을버스는 2개 권역(남부권, 북부권)에 권역별로 15인승 버스가 4대씩 총 8대가 운행되며, 시범운행을 거쳐 내년 상반기 14개 읍면동에 각 1대씩 총 14대가 정식운행에 들어갈 예정이다.

시에서는 마을버스 운행 외에도 그간 고령화되어가는 읍면지역 주민들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2015년부터 '마을택시'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2020년부터는 읍?면 지역 시내 통학 중?고생들을 위한 '통학택시'및 시내 중?고생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등하교 지원을 위해'통학버스'를 시행하는 등 맞춤형 교통복지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다. 조길형 시장은 "앞으로도 농촌인구의 감소와 고령화 추세에 부응해 시내버스와 마을버스의 상호 연계기능을 강화하고 맞춤형 교통서비스 제공을 확대·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