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홍성군, '전통시장 및 상점가 시설현대화' 공모사업 선정

2021-09-26 기사
편집 2021-09-26 12:22:28
 박계교 기자
 antisofa@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5개 전통시장에 7억 4000만 원 확보, 시장 경쟁력 기대

첨부사진1홍성군은 충청남도 주관 '2022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시설현대화사업'에 홍성전통시장, 광천전통시장 등 5곳이 최종 선정, 7억 4000만 원을 확보했다.사진=홍성군 제공

[홍성]홍성군은 충청남도 주관 '2022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시설현대화사업'에 홍성전통시장, 광천전통시장 등 5곳이 최종 선정, 7억 4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을 바탕으로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며, 소상공인과 상생 가능한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군은 그동안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시설현대화, 화재 알림시설 설치, 주차공간 조성 등 쇼핑환경 개선과 상인역량 강화를 통한 시장 경쟁력을 높이는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올해 총 18억 1400만 원을 투입, 4개 시장 1개 상점가를 대상으로 12개 사업을 추진하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또, 비가림 시설, 노후건물 보수, 화재알림 시설, CCTV 구축 등 인프라 구축을 통해 쾌적한 전통시장 환경조성과 관광객, 젊은 고객 유치에 신경을 썼다. 프리마켓, 페이백, 할인행사 등 소비 촉진을 위한 공동마케팅과 시장 매니저 지원 사업을 통한 체계적인 시장경영을 지원하며 변화하는 유통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상인회와의 민관협력을 바탕으로 골목상권 회복과 원도심 공동화 방지를 위한 홍성명동상가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문화가 있는 상점가, 문화관광형 시장 육성 공모사업 등에 5억 19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 문화와 예술, 체험을 통한 체류형 골목상권으로 체질 개선에 나서고 있다. 리어카 데이, 쇼윈도 콘서트, 온라인 쇼핑 앱 개발 등 명동상가상인회와 함께 다양한 행사를 추진해 살거리뿐만 아니라 볼거리, 즐길거리 가득한 상권을 조성하며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한광윤 경제과장은 "사업이 준공되면 전통시장의 안전성 및 경쟁력이 확보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군내 상인회들과 협력하며 다양한 시설현대화를 통해 깨끗하고 안전한 전통시장과 상점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ntisofa@daejonilbo.com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