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광주·전남 경선 이낙연 47.1%, 이재명 46.9%

2021-09-25 기사
편집 2021-09-25 18:19:49
 백승목 기자
 qortmd2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연합뉴스]

광주·전남 경선서 이낙연 47.1%로 1위...이재명 46.9%민주당 대선 경선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광주·전남에서 이낙연 전 대표가 47.12%로 이재명 경기지사(46.95%)에 승리했다.

민주당은 25일 오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합동연설회를 개최한 후 개표 결과를 발표했다. 이어 추미애 전 법무장관은 4.33%, 김두관 의원은 0.94%, 박용진 의원은 0.66%였다.

광주·전남 선거인단은 12만7823명이로 이 가운데 투표자수는 7만1835명(투표율 56.2%)이었다.

당의 전통적 지지기반인 광주·전남은 권리당원만 12만6000명이 포진한 곳으로, 총 11차례 치러지는 지역순회 경선의 최대 승부처로 꼽혔다. 서울=백승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qortmd22@daejonilbo.com  백승목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