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옥천군 "국민지원금 추석전 지급 총력"

2021-09-16 기사
편집 2021-09-16 10:21:01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거동불편 주민 찾아가는 신청서비스 제공

첨부사진1행정복지센터 직원들이 거동이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마을로 찾아가 국민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군은 추석명절전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16일 군에 따르면 국민지원금 지급금액은 110억이다. 지급대상자는 4만 7205명이다. 이중 지난 6-15일 신청인원은 3만 6123명으로 전체지급대상자의 76.5%가 지원금을 받았다. 지급금액은 90억 375만 원이다.

특히 코로나 국민지원금 지급을 시작한지 10일 만에 지급대상자 10명 중 7명 이상이 국민지원금을 수령했다. 이중 온라인건수가 2만 4017건으로 76%, 방문건수는 7385건으로 24%로 나타났다.

군은 고령자, 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주민을 위해 가구원이 없는 경우 주소지 행정복지센터 신청을 통해 찾아가는 신청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또 고령인구가 많은 면지역에서는 방문접수와 함께 찾아가는 접수서비스를 당기는 동시에 등록을 마친 카드도 담당직원들이 직접 나가 지원금 교부를 추석명절 이전 최대한 마칠 방침이다.

지난 13일부터 국민지원금 오프라인 현장신청이 시작되어 현장신청을 원하는 군민들은 은행창구를 방문해 신용, 체크카드 포인트를 충전하거나 본인주소지 관할 읍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향수OK카드를 수령하면 된다.

국민지원금은 10월 29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지급받은 국민지원금은 옥천군에서만 사용이 가능하고 올해 12월 31일까지 사용하지 않으면 자동소멸된다.

황승일 군 복지정책담당 팀장은 “재난지원금 신청과 사용에 대한 많은 홍보를 통해 상생지원금을 전 주민들이 유용하게 사용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추석명절 이전 신속한 지급을 통해 지역경기활성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옥천군 제공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