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대전시, 0세 전용 '다빛하나어린이집' 문 열었다

2021-09-15 기사
편집 2021-09-15 16:46:35
 진나연 기자
 jinny@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0세 10개반, 1세 3개반 등 45명 정원

첨부사진1다빛하나어린이집 전경. 대전시 제공


'0세 전용' 대전시립어린이집인 '다빛하나어린이집'이 15일 문을 열었다.

다빛하나어린이집은 서구 갈마동 옛 시장관사 내에 연면적 590㎡ 지상 2층 건물로 신축됐으며, 수용정원은 0세 10개 반 10명, 1세 3개 반 15명 등 45명이다. 보육실과 교사실, 조리실, 유희실, 강당 등의 시설을 갖췄다.

앞서 시는 하나금융그룹의 국공립어린이집 지원공모에 선정돼 총사업비 25억원 중 하나금융그룹에서 16억원을 지원받았으며, 그 중 다빛하나어린이집 신축에 10억원, 기존 갈마하나어린이집 리모델링비에 6억 원이 투입됐다.

입소신청은 연중가능하며, 부모 또는 보호자가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에 접속해 신청하면 된다. 입소 우선순위에 따른 대기 순서를 확인해 입소대상자를 확정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앞으로도 우리의 미래동력인 소중한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도록 국공립어린이집 확대 등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대전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진나연 기자

진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15일 서구 갈마동 다빛하나어린이집 개원식 모습. 대전시 제공


jinny@daejonilbo.com  진나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