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대전시, 대덕 평촌지구 도시개발사업 조성 토지 추가 공급

2021-09-15 기사
편집 2021-09-15 15:26:52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친환경 금형단지 내 산업시설 및 지원시설 잔여지 공급(분양) 공고

대전시와 대전도시공사는 15일 수의 계약 공고를 시작으로 대덕 평촌지구 도시개발사업 조성 토지인 '산업시설 및 지원시설 잔여지'에 대한 추가 공급을 실시한다.

먼저 이날 수의계약 공고된 산업시설용지의 잔여필지(7필지, 공급면적 1만 1186㎡)는 그동안 경쟁 입찰을 통해 86.1%의 분양률을 기록했다. 또 지원시설용지 잔여필지(8필지, 공급면적 7411㎡)에 대해서는 오는 16일 2차 분양 공고를 진행할 예정이다.

산업시설용지는 오는 29일 오전 9시부터 필지별 부여된 가상계좌로 계약금 전액 선입금자를 대상으로 우선 계약이 진행된다. 경쟁 입찰 대상인 지원시설용지도 29일부터 온비드에서 신청·접수가 가능하다.

산업시설용지 내 입주 가능한 업종은 한국표준산업분류표(10차 개정기준)상 중분류 코드 25, 29, 35번에 해당한다. 금속가공제품 제조업(기계 및 가구 제외, 무기 및 총포탄 제조업, 도금업, 도장 및 기타 피막처리업 등은 입주제한), 기타 기계 및 장비 제조업, 기타 발전업(태양에너지를 이용한 건물옥상 등 활용 발전업) 등이다.

지원시설용지는 최고 층수 7층 이하, 건폐율 60% 이하, 용적률 350% 이하로 제1·2종 근린생활시설, 판매시설 등을 지을 수 있다.

아울러 산업시설용지의 총 분양가격은 82억 1900만 원이며 3.3㎡당 평균 242만 5000 원 선에 수의계약 방법으로 진행된다. 지원시설용지 총 분양가격은 8,0억 9900만 원이며 3.3㎡당 평균 360만 6000 원에 경쟁 입찰방법으로 진행된다.

정해교 시 도시주택국장은 "향후 평촌지구의 금형산업 집적화 및 뿌리산업 특화단지 조성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평촌지구 도시개발사업은 대덕구 평촌동 일원 20만 1017㎡에 친환경 금형산업 특화단지 조성을 위한 신규 산업시설용지와 지원시설 용지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현재 분양 중인 신탄진동 일원은 내년 하반기 준공될 예정이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touch84@daejonilbo.com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