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유성구 온천2동, 돌봄공백 아동 발굴 사업 추진

2021-08-16 기사
편집 2021-08-16 17:57:45
 박우경 기자
 qkr95691@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우리구소식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아동이 행복한 마을 만들기에 적극 나서

대전 유성구 온천2동은 '아동이 행복한 only(온2)' 슬로건 아래 아동이 행복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돌봄공백 아동 발굴에 팔을 걷어붙였다고 16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온라인 수업 전환으로 학기 중 돌봄공백 아동이 늘어날 것을 우려해 온천2동은 만18세 미만 취학아동 729명의 가정을 방문 또는 안내문을 발송해 돌봄공백 아동급식지원 사업을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홍보를 통해 발굴된 돌봄공백 아동 대상은 복지상담을 거쳐 아동급식지원과 함께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돌봄공백 아동 대상은 ▲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지원법에 따른 보호대상 ▲긴급복지지원 ▲기준중위소득 52% 이하 가구의 아동이며, 돌봄공백 아동으로 선정되면 급식카드(아이누리카드)에 1식당 6000원이 지원된다.

이용숙 유성구 온천2동장은 "돌봄공백 아동을 적극 발굴하여 아동이 행복한 마을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우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qkr95691@daejonilbo.com  박우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