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천안시의회 의원 연구모임 탐방6-도농 교류형 지역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연구모임

2021-08-04 기사
편집 2021-08-04 16:01:14
 윤평호 기자
 news-yph@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먹거리 거버넌스 체계 구축 앞장
의회·행정부·민간전문가·당사자조직 참여 숙의 모델

첨부사진1육종영 천안시의회 의원. 사진=천안시의회 제공

[천안]천안시는 올해 푸드플랜 수립에 착수했다. 푸드플랜은 지역 먹거리 생산·유통·소비·폐기의 전 과정을 연계해 시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업인에게는 소득보장과 일자리 창출 등 지역순환경제를 실현하는 먹거리 종합전략이다. 정부 100대 국정과제 가운데 하나다. 시는 지난 6월 소비자단체, 생산자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천안시 푸드플랜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도 가졌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연말까지 먹거리 실태조사와 더불어 천안시 푸드플랜 비전·기본방향·세부 실행전략, 지역실정에 맞는 푸드플랜 실행방안을 발굴하고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마련한다.

천안시의회에서도 먹거리 거버넌스의 효율적 구축을 위한 모색이 가시화되고 있다. '도농 교류형 지역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연구모임'(대표의원 육종영·이하 연구모임)이 앞장서고 있다.

연구모임은 푸드플랜 수립과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 등 먹거리 관련 천안시의 각종 계획과 사업간 연계성을 높이고 천안시 실정에 맞춘 거버넌스 체계를 갖추기 위한 고민에서 태동했다. 연구모임에는 육종영 의원을 비롯해 이교희, 엄소영, 김선태, 이종담, 박남주, 배성민 의원이 함께하고 있다. 연구모임 대표의원인 육 의원은 낙농과 배 재배 경력이 도합 40년으로 농업경영인회 직산분회 부회장을 역임하고 의회 입성 뒤 농업 현안에 꾸준히 관심 쏟으며 의정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연구모임은 우선 이 달 내에 운영방향 등을 논의하는 첫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타 시군 사례를 접목하기 위한 비교견학 뒤 9월에 생산자단체, 행정부, 전문가집단, 농협 등 이해관계자들을 망라한 토론회 개최도 계획 중이다. 육종영 의원은 "천안시가 도농 복합도시로 지역농산물 유통구조 개선의 장점이 많지만 작부체계 미흡, 다양하지 못한 품목 등 과제도 있다"며 "연구모임을 통해 지역먹거리 정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민관 거버넌스 체계 구축의 초석을 다지는데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ews-yph@daejonilbo.com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