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홍성군, 보행자 우선 교통환경 조성 박차

2021-08-02 기사
편집 2021-08-02 15:12:30
 박계교 기자
 antisofa@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교차로 교통사고 전체 51%, 보행자 사망자 34%
공모사업 26억 원 투입, 교통안전 개선 사업 추진

첨부사진1홍성군이 최근 5년 간 발생한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교차로에서 발생한 교통사고가 절반을 넘고, 보행자 사망사고도 많이 발생함에 따라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한 도로환경 조성에 힘을 쏟고 있다.사진=홍성군 제공

[홍성]홍성군이 최근 5년 간 발생한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교차로에서 발생한 교통사고가 절반을 넘고, 보행자 사망사고도 많이 발생함에 따라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한 도로환경 조성에 힘을 쏟고 있다.

군에 따르면 도로교통공단 통계조사를 보면 최근 5년간(2015-2019년) 발생한 홍성군의 사망·중상 교통사고는 809건이다. 이중 교차로에서 발생한 사고가 전체 절반을 넘는 370건(51.4%)이다. 사망자 106명 중 보행자 사망자는 36명(34%)인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행정안전부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사업, 충청남도 스마트 교통안전환경 개선사업 등 공모사업을 통해 확보한 예산 26억 원을 투입해 교차로 내 차량속도 관리와 보행자를 위한 공간 확보에 중점을 둔 교통안전 개선사업으로 발생율을 줄이고 있다.

홍성읍 홍성초등학교 앞 차도를 줄이는 도로다이어트사업을 추진해 안전한 도로 공간으로 재배치했다. 홍남초등학교 주변과 홍성시장 등 노인이나 어린이의 보행약자가 많은 지역에 고원식 횡단보도·교차로를 설치, 차량의 속도를 줄이고 보도와의 연속성을 높였다. 보도를 차도로 확장시키는 내민 보도를 적극 도입, 주로 노상주차장이 있는 도로에 노상주차장 너비만큼 보도를 돌출시켜서 차량속도 감소, 보행자 공간 확보 등 보행환경 개선에 기여했다.

교차로 모퉁이의 회전반경을 줄여 우회전하는 차량의 속도를 감소시키는 등 건축공간연구원, 한국교통연구원의 자문으로 새로운 도로설계 기법을 적용, 교통사고의 선제적 예방과 촘촘한 도로 안전망을 구축했다.

김선진 도시계획팀장은 "원도심을 활성화시키기 위해서는 걸어 다니는 사람이 많아져야 한다"며 "그래서 걷기 좋고 안전한 길을 만들기 위해 선진기법을 적용해 사업을 추진했고, 앞으로도 모두가 안전한 도로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ntisofa@daejonilbo.com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