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홍성군, 홍성마늘 해외수출 길을 연다.

2021-07-28 기사
편집 2021-07-28 17:11:29
 박계교 기자
 antisofa@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해외 수출시장 확대 가능성 타진
500㎏ 미국 시범 수출

첨부사진1홍성군은 28일 홍성마늘 500㎏(피마늘)을 미국 LA에 수출, 해외소비자의 입맛공략에 나섰다.사진=홍성군 제공

[홍성]홍성군의 지역특화작물인 홍성마늘(품종명 홍산)이 해외수출 확대 가능성을 타진하기 위해 농촌진흥청과 함께 시범 수출을 추진한다.

군은 28일 홍성마늘 500㎏(피마늘)을 미국 LA에 수출, 해외소비자의 입맛공략에 나섰다. 군은 이번 시범수출을 시작으로 현지 구매자와 소비자의 시장평가를 거쳐 홍성마늘의 본격적인 해외 판로 개척에 나설 방침이다.

홍성마늘은 농촌진흥청이 육종한 홍산 품종이다. 병해충에 강하며 수확이 쉽고, 생산량이 높다. 항암, 고지혈증 등에 효과가 있는 클로로필 성분함량이 다른 품종에 비해 월등히 높아 마늘 끝(인편) 초록색을 띄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지난해 '대한민국 우수품종 대상(대통령)'을 수상한 국산 신품종 마늘이다.

전국 롯데마트(110개점)와 서울수도권 농협 하나로마트(150개점) 등 오프라인 판매와 롯데, 쿠팡을 통한 온라인 판매도 이뤄지고 있다. 8월부터는 깐 마늘 상품도 본격적으로 유통된다.

윤길선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기능성 성분함량이 높고 재배에 여러 가지 장점이 많은 홍성마늘 유통이 안정적으로 이뤄지기 시작하기 때문에 전국으로 확대재배가 빠르게 이뤄질 것으로 판단된"며 "군은 우수한 품질의 마늘생산과 유통의 중심지로 발돋움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ntisofa@daejonilbo.com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