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한국교통대학교, 학생상담센터 양성평등상담소 '양성평등 서포터즈' 운영

2021-07-27 기사
편집 2021-07-27 16:36:53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주]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양성평등상담소는 2021학년도 대학 내 성평등한 문화 정착 및 성인식 향상 위한 '양성평등 서포터즈'를 운영한다.

양성평등 서포터즈는 올해 처음 위촉했으며, 현재 서포터즈 1기 학생 5명이 지역 내 유관기관 등과 연계해 올바른 성 가치관 정립 및 성문화 정착을 위한 성인지 감수성 및 폭력 예방 교육, 상담 주간 캠페인 등의 온·오프라인 홍보 활동을 한다. 이번 서포터즈에 참여한 한 학생은 "양성평등에 대한 교육과 캠페인 활동을 통해 고정적인 시각에서 벗어나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면서 "이러한 경험을 잊지 않고 앞으로도 꾸준히 양성평등에 대해 다양한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학생상담센터 양성평등상담소장 김의수 교수는 "올해 처음 선보이는 양성평등 서포터즈로서 열정적으로 활동하고 양성평등에 대해 널리 알리는 역할을 했다"며 "양성평등 서포터즈가 더욱더 활성화가 되어 건강한 대학 캠퍼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아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양성평등상담소는 양성평등 서포터즈 1기의 성공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앞으로 재학생들이 올바른 성 가치관 정립 및 성문화 정착을 위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과 활동, 비대면 상담, 양성평등 교육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