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출소 후 또다시 절도행각 벌인 40대 구속

2021-07-20 기사
편집 2021-07-20 15:49:19
 김범진 기자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절도 범죄로 교도소 복역을 마친 뒤 또다시 절도행각을 벌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전 대덕경찰서는 영업이 끝난 상점에 침입해 금품을 훔친 40대 A 씨를 구속해 야간 건조물 침입 절도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0일 밝혔다.

A 씨는 지난해 10월부터 최근까지 대전, 인천, 광주 등 전국 14개 도시를 돌며 문 닫은 음식점 등에 몰래 들어가 16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 씨를 두 달 넘게 추적하다 최근 대전 한 숙박업소에서 붙잡았다.

A 씨는 이전에도 수차례의 동종 전과가 있었고, 지난해 출소한 뒤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다시금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 씨는 혐의에 대해 모두 인정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범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