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오는 17-18일 영재학교 대비 모의고사 치른다

2021-04-08 기사
편집 2021-04-08 11:23:44
 곽상훈 기자
 kshoon0663@daejonilbo.com

대전일보 > 기획 > 에듀캣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한창원, 중학생 '영재성 검사'…바뀐 입시전형에 도움

한국창의영재교육원(이하 한창원·대표 박두희)이 영재학교 대비 중학생 온라인 모의고사를 오는 17-18일 실시한다.

이번 모의고사는 영재학교 입시 전형이 변경된데 따른 창의·영재성 검사로 수험생 자신의 위치와 학력 평가를 통해 영재학교 입학 가능성을 확인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올해부터는 영재학교 간 중복지원 금지, 전형기간 단축, 창의적 문제 해결력 등 정성평가가 강화된다. 이에 창의성과 사고력 중심의 열린 문항의 출제 유형이 예상됨에 따라 선다형 단답형 문항 출제가 축소되고, 정답이 없는 개방성 문항의 비중이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입시를 준비하는 영재학교나 학생·학부모 입장에서는 기존의 출제 문항 유형에 대한 고민과 함께 불안감이 가중될 전망이다.

한창연 모의고사는 바뀐 영재학교 입시 전형에 맞춰 문제 출제 경험이 많은 영재학교 교원 출신들이 대거 참여함으로써 영재학교 진학을 희망하는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예정이다.

박두희 대표는 "전국 8개 영재학교 진로를 꿈꾸는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도움을 주기위해 모의고사를 준비했다"면서 "영재학교 교원 출신들로 구성된 한창원의 경험과 서비스가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전국 단위 온라인 모의고사는 5월과 6월에도 각각 2,3차 실시할 계획이다. 모의고사는 한창원 홈페이지에서 접수하면 된다. 곽상훈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shoon0663@daejonilbo.com  곽상훈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