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대전시, 드론 특화도시 육성 450억 원 투입

2021-03-10 기사
편집 2021-03-10 18:02:36
 김용언 기자
 

대전일보 > 대전 > 대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허태정 대전시장은 10일 드론산업 협회 회원, 카이스트·충남대 교수 등과 함께 드론 특화도시 육성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10일 드론 특화도시 육성을 위해 오는 2025년까지 3개 과제 12개 분야에 450억 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허태정 시장은 이날 드론산업 협회 회원, 카이스트와 충남대 교수 등과 함께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 자리에서 이기성 한국무인기시스템협회장은 "대전은 드론 완제품 생산이 가능한 기업이 다수 위치하고 있어 전국 최대의 국방관련 무인화, 자율주행, 센서개발이 가능하다"며 대전이 드론사업 특화지역으로 성장할 수 있음을 강조했다.

허태정 시장은 "드론산업은 재난감시, 무인택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도가 높고 고부가가치의 차세대 먹거리 창출로 각광 받고 있다"며 "다양한 의견을 토대로 시가 드론산업의 중심지로 도약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한국무인기시스템협회는 드론특구 지정 등 드론산업 발전과 대전드론챌린지 대회 등 무인기분야 활성화에 기여한 허 시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허태정 대전시장은 10일 드론산업 협회 회원, 카이스트·충남대 교수 등과 함께 드론 특화도시 육성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사진=대전시 제공

첨부사진3허태정 대전시장은 10일 드론산업 협회 회원, 카이스트·충남대 교수 등과 함께 드론 특화도시 육성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사진=대전시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