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양금봉 충남도의원, 청사관리 공무직원 복지에 관심…도청과 도의회 시설관리 공무직원 쉼터 현장 확인

2021-03-09 기사
편집 2021-03-09 15:31:17
 박계교 기자
 antisofa@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양금봉 의원은 8일 도청 내 환경·시설관리 공무직원 쉼터를 찾아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담당부서에 건의해 즉각 개선을 요구했다. 사진=충남도의회 제공

충남도의회 양금봉 의원(서천2·더불어민주당)이 충남도와 충남도의회 청사 환경·시설관리 공무직원들의 근무환경 개선에 신경을 쓰고 있다.

양 의원은 8일 도청 내 환경·시설관리 공무직원 쉼터를 찾아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담당부서에 건의해 즉각 개선을 요구했다. 도의회 청사 5층에 마련된 환경관리 공무직원 휴게공간을 확인하고. 담당부서에 건의해 칸막이, 탁자 등 편의시설을 확충했다.

양 의원은 도청 직속기관, 도교육청 공무직원들의 복지 실태도 살펴볼 계획이다.

양 의원은 "당사자들의 어려운 점을 듣는 것이 중요한 만큼 직접 현장을 찾아 여건을 확인했다"며 "환경·시설관리에 애쓰는 공무직원들의 근무환경을 개선하는 일은 도와 도의회 전체 공무원의 복지를 향상시키는 것과 같다"고 말했다.

충남도청, 도의회 청사 시설관리 공무직원은 환경관리 38명(기간제 포함), 시설관리 26명이 있다. 이들이 머무는 쉼터 수는 각각 4곳, 2곳이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ntisofa@daejonilbo.com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