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충북대 수의과대학, 공동협력방안 논의

2021-03-07 기사
편집 2021-03-07 12:15:40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이춘희 세종시장은 지난 5일 시청 접견실에서 남상윤 충북대 수의과대학장과 세종시 공동캠퍼스 입주에 따른 공동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충북대 수의과대학(대학원)은 오는 2023년까지 세종시의 특성화 대학단지로 조성될 공동캠퍼스 입주대학으로 선정됐다. 향후 미래형 수의학 교육시스템을 구축하고 글로벌 바이오메디컬 인재양성을 추진한다.

특히 오는 6월에는 대평동에 충북대 동물병원을 개원, 동물진료사업과 대학생 임상교육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남 학장은 "향후 동물병원과 세종캠퍼스를 연계, 수의대의 임상교육을 확대하고 연구·진료 기능을 강화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충북대 수의과대학의 바이오 의료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지역 산·학·연 협력을 통해 다양한 공동연구·개발이 촉진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공동캠퍼스에는 충북대 수의대를 비롯, 서울대·KDI(행정·정책대학원), 충남대(의대·AI/ICT), 한밭대·공주대(AI/ICT) 등 6개 대학이 입주할 예정이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touch84@daejonilbo.com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