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맞춤형 개인 레슨 '골린이' 취향저격

2021-03-04 기사
편집 2021-03-04 16:38:49
 임용우 기자
 wi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기획 > 데이바이데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골프 입문자'에 최적화된 핫 플레이스, '골프존 GDR아카데미'

첨부사진1

골프를 즐기는 연령대가 낮아지며 '골프존 GDR아카데미'가 각광을 받고 있다. 2030세대와 여성, 청소년들에게도 골프가 접근하기 쉬운 스포츠로 자리하며 입문자들이 GDR아카데미를 찾고 있는 것이다.

더욱이 코로나19 여파로 해외여행이 제한되고 비접촉 문화가 우리 사회에 깊게 자리잡은 점도 골프의 인기를 높이고 있다.

골프 입문자의 니즈를 GDR아카데미가 충족시키고 있다.

GDR아카데미는 골프존이 만든 골프연습전용 시뮬레이터인 GDR(GOLFZON DRIVING RANGE)을 사용해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골프를 즐기고 익힐 수 있도록 했다. 타석을 비롯해 전반적으로 이용 시스템을 자동화해 편함과 신속성 개별성을 추구했다는 평가다. 2030세대와 여성 골프 입문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며 최근 '골프 입문자'들의 메카로 통하고 있다.

이처럼 골프존 GDR아카데미가 '골프 입문자'들에게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는데는 그 이유가 있다.

먼저 자신의 실력에 걸 맞는 골프 레슨을 체계적으로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골프존 GDR아카데미에서는 공인 프로로부터 개인의 수준에 맞춘 1:1 골프 레슨을 받을 수 있다. 실제로 골프채를 한 번도 잡아보지 못한 초보자여도 문제없다. 골프채 그립을 잡는 방법부터 시작해 셋업 그리고 스윙까지, 고객 개별마다 다른 피지컬과 플레이 성향에 발맞춰 세심하고 꼼꼼하게 티칭을 받을 수 있도록 되어있어 쉽게 골프를 이해하며 실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 또한 실제 필드플레이가 아직은 부담스러울 '골프 입문자'에게는 실제 골프장 코스와 유사하게 구현한 GDR시스템 이용이 제격이다. 직접 골프장을 방문하지 않아도 GDR프로그램 속에 저장된 골프장 코스를 경험 할 수 있어 심리적 부담감 없이 실제 골프 코스를 즐기며 실력을 쑥쑥 키울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게다가 골프존은 어플리케이션 '골프대디' 내에 구축된 'AI 진단' 프로그램 역시 골프 입문자들의 실력향상에 큰 영향을 주기도 한다. 'AI 진단'은 골프존 GDR아카데미 회원들이 자신이 직접 골프를 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확인하고 더불어 데이터 기록까지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샷 정보, 셋업, 구질 등 8가지 유형을 분석해 개별적으로 제공되는 정보를 회원들이 손 쉽게 모바일로 자신만의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다.

GDR아카데미는 이에 힘입어 2021년 현재 전국 90여개 매장이 오픈 및 운영되고 있으며, 회원 수의 경우 3만 5000명을 돌파하는 등 업계 내 가파른 성장세를 이루며 골프 대중화를 일으킨 장본인으로서의 면모를 톡톡히 보여주고 있다.

골프존 GDR아카데미 관계자는 "골프존 GDR아카데미는 남녀노소 누구나 골프를 즐길 수 있도록 하고자 시작했다"며 "골프가 아직은 어렵고 낯선 입문 또는 초보자들이 찾기에 알맞은 곳이라고 할 수 있다. 언제 어디서나 쉽고 간편하게 골프를 즐길 수 있도록 골프존 GDR아카데미 환경 구축에 최선을 다하는 것은 물론, 회원 마다 각기 다른 특성에 걸 맞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첨부사진3

wine@daejonilbo.com  임용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