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동지역 젠바디 코로나 극복 염원담아 항원진단키트 기탁

2021-03-04 기사
편집 2021-03-04 16:30:35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영동]영동군은 코로나 극복과 이웃사랑 실천을 위한 기탁이 연일이어지고 있다.

4일 군에 따르면 의료용품 제조업체인 (주)젠바디 정점규 대표는 영동군청을 찾아 레인보우행복나눔에 신속 항원 검사키트 3000개를 전달했다.

특히 코로나 신속항원진단키트는 15-20분 이내 현장에서 코로나 항원검사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제품으로 선제적 선별검사를 통한 코로나 확산예방에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코로나 등으로 인해 지역사회가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소식을 듣고, 코로나 극복의 염원을 담아 특별한 이웃사랑을 실천하기로 했다.

정점규 대표는 "코로나라는 국가적 위기 속에서는 지역경계가 의미가 없다"며 "함께 살아가는 이웃으로서 모두가 힘을 모아 위기를 이겨냈으면 하는 바램"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은 기탁된 물품을 노인요양시설 등 집단감염이 취약한 시설이용자 및 종사자에 적극 활용하며 숨은 확진자 찾기에 주력할 계획이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