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국제 지식재산 분쟁 대응전략 지원

2021-03-04 기사
편집 2021-03-04 14:34:45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는 지역 중소기업의 국제 지식재산권 분쟁 예방과 대응전략을 지원하는 '2021년 국제 지재권(IP) 분쟁 대응 전략 사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지식재산(IP)은 특허, 실용신안, 상표, 디자인 등을 일컫는다. 국제 지식재산권 분쟁 대응 전략사업은 중소기업의 수출(예정) 품목에 대한 국제 지식재산권을 보호하기 위해 차별화된 전략을 개발 지원한다.

사업은 대전시와 특허청 협업지원의 총 4억 원 규모로 무효분석, 회피설계, 역공격 특허검토 등 분쟁 상황에 따라 필요한 대응전략을 기업이 직접 선택해 지원 받을 수 있다.

올해는 상표와 디자인 부문까지 확장 해외 현지화 단계에서 발생 가능한 분쟁 소지를 검토해 회피전략을 제공한다.

상표 브로커의 무단 권리선점에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해 지역 중소기업의 권리를 보호할 예정이다.

사업 신청접수는 오는 22일까지 국제 지재권 분쟁 정보 포털에서 할 수 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