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제천시 삼한의 초록길 자전거체험센터 운영

2021-03-04 기사
편집 2021-03-04 14:32:18
 이상진 기자
 leesang453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제천]제천시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삼한의 초록길 자전거체험센터를 운영한다.

4일 시에 따르면 올해 지난해보다 21대 증가한 59대를 운영해 성인용자전거를 비롯한 어린이용 자전거, 특색 자전거와 안전 용품을 구비해, 삼한의 초록길 탐방용으로 무료 대여한다.

또 향후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자전거에 입문하는 초보자를 위한 자전거 교실도 별도공지 후 신청을 통해 운영 할 계획이다.

삼한의 초록길 자전거체험센터는 10월 말까지 운영된다.

삼한의 초록길 자전거체험센터 운영은 폭염이나 악천후를 제외한 화요일-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된다.

시민과 관광객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자전거체험센터가 초록길 광장에 조성중인 그네마당, 별빛정원 등과 연계하여, 도심 속 체류형 관광산업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eesang4532@daejonilbo.com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