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군 온라인과 함께 하는 옥천묘목판매행사 개최

2021-03-03 기사
편집 2021-03-03 11:33:16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옥천이원면 묘목농가에 방문객들이 묘목을 보고있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전국 최대규모 묘목생산 유통지인 옥천묘목축제가 올해는 코로나 여파로 비대면방식으로 5일부터 4월 5일까지 개최된다.

특히 군은 매년 3월 말이면 식목 철을 맞아 전국민의 참여와 관심 속에 옥천묘목축제를 성황리에 개최해 왔지만 코로나 확산을 방지하고자 지난해부터는 ‘온라인과 함께 하는 옥천묘목 판매행사’로 대체해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있다.

군은 그동안 옥천묘목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많은 관광객을 유치해 지역경제에 보탬이 되어온 묘목축제를 비대면방식 개최를 통해 농가소득 보전 및 옥천묘목홍보 등을 다각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기존 현장중심의 전시판매 행사는 열리지 않지만 개별농원의 묘목판매는 평상시처럼 이뤄진다. 이에 군은 온라인판매 활성화를 위해 옥천군 홈페이지에 농원별 판매처를 연결해 비대면 판매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에 군은 TV, 신문, 인터넷 포털사이트, 블로그, 유튜브 등 다양한 홍보 매체를 활용해 고객들이 직접 방문 없이 온라인 및 전화구매가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군과 옥천묘목영농조합법인은 상생협력체계를 마련해 지역상품권인 옥천사랑상품권으로 묘목을 구입시 최대 50만 원 한도내에서 2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읍면별로 이원 묘목시장에서 나무를 구입해 시가지 경관개선 등 내 고장 내 마을 가꾸기 사업도 전개할 예정이다.

김지환 옥천묘목향토육성사업단 대표(60)는 “농원을 운영하는 지역주민 절반이상이 노년층들이 많아 SNS나 유튜브, 포털 사이트 등을 활용한 온라인홍보나 판매활동을 하기에는 실질적으로 어려움이 많다”며 “이번 군에서 추진하는 온라인 옥천묘목 판매행사를 계기로 기존 오프라인 위주의 영업판로에서 나아가 온라인판로를 개척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옥천묘목축제는 매년 3월 말 식목 철을 맞아 7만 명 이상이 찾는 지역대표축제로 전국 유일의 묘목산업 특구인 옥천군은 237㏊ 묘목 밭에서 한해 1700만 그루 유실수, 조경수 등이 생산된다. 전국 묘목유통량의 70%를 공급하고 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