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찾아가는 인권보호관' 운영

2021-03-02 기사
편집 2021-03-02 16:08:27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대전시가 시민 인권 증진을 위해 이달부터 '찾아가는 인권보호관'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시민인권보호관이 직접 기관과 시민을 찾아 상담을 벌인다.

대상기관은 시 소속 행정기관과 공기업, 출연기관, 시 지원을 받는 복지기관 등이다. 시는 올해 인권보호관 적극 운영을 위해 인권침해 상담, 구제절차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시 소속 1명과 민간 전문가 6명 등 7명이 인권보호관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시가 지난 2월 희망기관을 모집한 결과 대전도시공사 등 8개 기관이 신청을 마쳤다.

시 관계자는 "사업 효과성이 입증되면 대상 기관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