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북교육청,올해 생명중·은여울고 문 연다

2021-03-02 기사
편집 2021-03-02 10:36:49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청주]충북도교육청은 이달 청주 생명중학교와 치유형 대안학교인 은여울고등학교가 개교한다고 2일 밝혔다.

청주 생명중학교는 생명초등학교와 통합한 학교로 청주 오창 지역에 위치했다. 초등학교는 지난 2020년 9월에 개교, 중학교는 2021년 3월 각각 문을 열었다. 이날 첫 입학식을 가진 생명중은 12학급(1학년 4학급, 2학년 4학급, 3학년 4학급)로 학생 390여명 규모로 편성됐다. 생명중학교는 이날 오전 11시 학교 강당에서 입학생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면 입학식을 치렀다.

치유형 대안학교인 은여울고등학교는 충북 첫 공립 대안고등학교로, 3학급(1학년 1학급, 2학년 1학급, 3학년 1학급) 전교생 45명 규모로 개교했다. 은여울고는 3일 오전 10시 30분 강당에서 신입생 12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면으로 입학식이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19에 따라 입학식에 참석하지 못하는 학부모들을 위해 입학식 모습을 볼 수 있도록 실시간으로 인터넷을 통해 송출한다.

은여울고등학교는 2017년 위(Wee)센터 역할을 했던 청명교육원(진천군 문백면)에 학교부적응 학생들을 돕기 위한 치유형 대안학교로 은여울중학교를 개교한 데 이어 올해 신설됐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