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제102주년 3·1절 기념행사 개최

2021-03-01 기사
편집 2021-03-01 17:23:34
 박우경 기자
 qkr9569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코로나19로 행사 축소, 보훈단체장, 애국지사 유족 등 소규모 참석

첨부사진1

대전시는 1일 오전 10시 시청 대강당에서 보훈단체장, 애국지사 유족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02주년 3·1절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기념식은 윤석경 광복회대전지부장의 독립선언서 낭독과 허태정 대전시장의 기념사, 시립무용단의 기념공연, 시립청소년합창단의 3·1절 노래,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허 시장은 기념사에서 "코로나19로 인해 보훈가족을 많이 모시지 못해 아쉽게 생각한다"며 "우리는 위기를 겪을 때마다 3·1 독립운동 정신을 발휘해 어려움을 극복했듯 시민과 함께 희망찬 내일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애국지사 유족 위주의 소수인원만 초청하는 등 예년보다 간소하게 추진됐다. 또한, 청사입구에서 발열 확인과 손 소독을 하고, 행사장에서는 두 칸씩 띄어 앉도록 좌석을 배치하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했다.

한편, 이날 기념식에 앞서, 허 시장은 보훈단체장 등 20여 명과 함께 순국선열을 기리기 위해 현충원 참배를 했다. 박우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첨부사진3

qkr95691@daejonilbo.com  박우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