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미세먼지 줄이기 차원 전기이륜차 구매 지원 실시

2021-03-01 기사
편집 2021-03-01 13:27:21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 올 전기이륜차 약 500대, 9억 원 지원
오는 3월 8일부터 신청 접수 예정

대전시는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올해 전기이륜차 민간 보급사업을 추진키로 하고, 약 500대 9억 원 규모를 지원키로 했다.

시에 따르면 올해 보조금은 전기이륜차 한 대 당 최소 120만 원에서 최대 330만 원까지 지원하며, 내연기관 이륜차를 폐차 후 전기이륜차를 구매할 경우 차종별 지원액 범위 내에서 최대 20만 원을 추가 지원한다는 것. 올 지원대상 총 물량 중 50대는 장애인 등 취약계층, 다자녀, 배달용 차량 구매자, 내연기관 이륜차 폐차 후 차량 구매자 등에 우선 배정하며, 최초 공고일로부터 6개월 경과 후 잔여물량 발생 시 일반배정 물량과 통합, 지원하기로 했다.

신청자격은 지난해와 동일하게 신청일 기준 최소 90일 전부터 시에 연속해 주소를 두고 있는 개인 또는 법인 등이며, 보조금 신청은 전기이륜차 구매계약을 맺은 후 제작·수입사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대상자 선정은 구매지원 신청서 접수 순이며, 대상자 선정 후 2개월 내 차량이 미 출고 시 선정이 취소되므로, 출고기간을 고려해 대상자 신청에 나서야 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26일부터 대전시 홈페이지와 저공해차 통합누리집에 게재되는 공고문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대전시 관계자는 "전기이륜차 보급사업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 사업을 통해 미세먼지 없는 대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