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허태정 대전시장, 첫 백신접종 성심요양병원 방문

2021-02-25 기사
편집 2021-02-25 17:41:00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19 백신접종 시작을 하루 앞둔 25일 지역 첫 접종이 이뤄지는 성심요양병원을 찾아, 의료진으로부터 준비상황 보고를 들었다. 사진=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19 백신접종 시작을 하루 앞둔 25일 지역 첫 접종이 이뤄지는 성심요양병원을 찾았다.

허 시장은 "코로나 백신접종이 시작돼 일상회복을 위한 첫걸음을 내딛었다"면서 "시민들과 함께 축하하고 지금까지도 방역일선에서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과 방역수칙을 잘 준수하고 있는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민들도 불안해하지 말고 예방접종에 동참해주길 바란다"며 "백신접종이 시작됐다고 해서 당장 코로나가 극복되는 것은 아니며, 어느 정도 집단면역이 형성될 때 까지는 마스크 쓰기 등 방역수칙을 잘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허 시장은 성심요양병원 접종현장을 방문해 요양병원 종사자와 입소자가 백신을 접종 받을 장소를 둘러본 후 접종에 참여할 의료진으로부터 준비상황 보고를 들었다.

26일 시작되는 백신 접종을 위해 대전 5개 보건소와 5개 요양병원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48박스가 배송됐다. 순차적으로 나머지 요양 병원과 시설에 배송, 배송된 백신은 각 기관에서 보관 담당자를 지정 운영해 백신용 냉장고에 안전하게 보관된다.

의사가 근무하는 요양병원은 자체 접종, 그 밖의 요양시설은 보건소 또는 위탁의료기관의 방문팀이 접종을 실시한다. 2차 접종은 오는 4-5월에 이뤄질 예정이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19 백신접종 시작을 하루 앞둔 25일 지역 첫 접종이 이뤄지는 성심요양병원을 찾아, 의료진으로부터 준비상황 보고를 들었다. 사진=대전시 제공

첨부사진3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