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도민이 행복한 과학기술 사회 만든다

2021-02-25 기사
편집 2021-02-25 17:23:01
 정성직 기자
 noa858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도, 25일 충남과학기술진흥원 개원식…출연·출자기관 협약 체결
과학기술 중장기 계획 수립·지역 주력 산업 정책연구 등 수행

첨부사진1충남도는 25일 아산시 배방읍 와이몰에서 양승조 지사와 김명선 도의장, 김광선 충남과학기술진흥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재단법인 충남과학기술진흥원 개원식을 개최했다.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의 미래 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도민이 행복한 과학기술 사회 구현을 위한 충남과학기술진흥원이 문을 열었다.

도는 25일 아산시 배방읍 와이몰에서 양승조 지사와 김명선 도의장, 김광선 충남과학기술진흥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재단법인 충남과학기술진흥원 개원식을 개최했다.

도는 급격한 과학기술 환경 변화에 대응하고, 지역 특화산업의 새로운 기회 창출을 위해 2018년부터 민선 7기 공약으로 충남과학기술진흥원(이하 진흥원) 설립을 추진해 왔다.

진흥원은 도내 과학기술 관련 정책 사업 발굴, 도내 연구·개발 사업 총괄·조정 등 도내 혁신성장의 중심 역할을 할 예정이다.

조직 규모는 1본부 4실 총 17명이며, 초대 원장으로는 국방부 방위산업국과 삼성항공, 한국기술교육대 명예교수 등 국가·기업·학교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은 김광선 원장을 선임했다.

양 지사는 "4차 산업혁명을 맞아 기계적인, 차가운 기술만의 발전이 아니라 도민의 안전과 행복, 쾌적한 삶을 실현하는 따뜻한 기술로 발전시켜 나아가길 기대한다"며 "기후변화, 감염병, 미세먼지 등 도민의 삶과 밀접한 분야에 연구·개발을 강화하고, 지역의 혁신성장을 튼튼하게 뒷받침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oa8585@daejonilbo.com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