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도 생태·환경적 녹색임도 확충에 149억 투입

2021-02-25 기사
편집 2021-02-25 11:00:10
 정성직 기자
 noa858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임도 신설 65㎞, 기존임도 구조개량 및 보수 187㎞ 등

충남도가 자연 속에서 여가와 휴식을 즐기는 도민이 증가함에 따라 올해 총 149억 원을 투입, 생태·환경적 녹색 임도를 확충한다.

25일 도에 따르면 올해 간선임도 37㎞(82억 원),작업임도 28㎞(38억 원) 등 총 65㎞ 임도를 신설하고, 187㎞에 달하는 기존 임도 구조개량 및 보수 작업을 실시한다.

이미 개설한 임도 유지·관리는 구조개량 33㎞(22억 원), 임도보수 154㎞(7억 원) 등이다. 도는 구조적으로 보다 안정되고 견고한 임도 개설을 위해 생태·환경적으로 시설을 시공할 계획이다.

신설예정 노선에 대해서는 평가위원(대학교수·환경단체·전문가)으로 하여금 사전에 타당성평가를 실시, 사업실행의 적합여부를 결정한다. 장기적으로는 도내 민유림에 고른 임도 망을 형성함으로써 임도의 설치목적을 달성함과 동시에 다양한 기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상춘 도 산림자원과장은 "임도시설을 산림경영·관리 위주에서 휴양·문화 등 다양한 수요를 충족할 계획"이라며 "다양한 산림체험의 장으로 활용, 임도의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주민의 기대와 수요에 부응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1984년 임도개설을 시작해 지난해까지 총 1509㎞를 개설, 산림경영 기반기설을 확충했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oa8585@daejonilbo.com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