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건설·건축사업 3182억 원 투입 본격 추진

2021-02-24 기사
편집 2021-02-24 10:03:44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는 올해 공공 건설공사와 건축공사 등에 총 318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고 24일 밝혔다. 올 상·하반기에는 732억원을 투입해 총사업비 2355억 원 규모 14개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오는 3월 현충원역 환승 주차장(49억 원)과 삼성 119안전센터(39억 원)가 준공될 예정이다. 오는 5월에는 대전역세권과 혁신도시 개발의 밑거름이 될 대전역 동서교 일원 확장공사(95억 원)가 마무리된다.

6월에는 유성구 세동과 계룡 신도안을 연결하는 광역도로 개설(91억 원)이 완료된다. 대전 동과 서를 연결하는 홍도지하차도(971억 원) 역시 완전 개통한다.

대전산업단지 서측진입도로 건설(450억 원), 도심형 산업지원플랫폼 건축(219억 원), 도시 바람길 숲 조성(200억 원), 대사지구 광장·주차장 조성(123억 원) 등은 12월 공사를 마친다.

신규 사업은 총 5227억 원 상당의 16개 사업들이 올해 810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상반기엔 대전산업단지 청년창업 임대공장 건립공사(71억 원)와 스마트주차장·복합문화센터 건립공사(132억 원)가 착공한다.

구암역 일원에 대전-세종 BRT 환승센터 조성공사(44억 원)도 추진중이다.

반려동물 공원에 들어서는 지원센터 건립공사(45억 원)는 지난 1월 첫 삽을 떴다. 마달령 생태통로 조성사업(49억 원)은 이달 22일 공사에 들어갔다. 시민 교통편의 등을 위한 교촌 대정로 선형개량 공사(71억 원)와 용수골-남간정사 도로 개설공사(198억 원), 용운주공2단지 주변도로 개설공사(150억 원)는 하반기 착공한다.

중장기 추진 중인 14건의 계속사업(총 8207억 원)은 올해 640억 원이 투입된다. 대전국제전시컨벤션센터 건립(1093억 원), 반려동물공원 조성(172억 원), 시립미술관 개방형수장고 건축(118억 원), 중앙로 신·구 지하상가 연결(131억 원) 등은 내년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한다.

대전시 김가환 건설관리본부장은 "계획된 사업들이 견실한 시공과 철저한 공정 관리를 통해 차질 없이 준공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