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마라톤 풀코스 개척" 천안시육상연맹 조붕제 신임 회장 선임

2021-02-07 기사
편집 2021-02-07 11:45:14
 윤평호 기자
 news-yph@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천안]조붕제(64·사진) 대한울트라마라톤연맹 충남지맹 회장이 천안시육상연맹 신임 회장에 선임됐다.

최근 4년 임기의 신임 회장에 선출된 조 회장은 "육상연맹을 최고 가맹단체의 반열에 올려놓고 천안의 마라톤 풀코스도 새롭게 개척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유관순평화마라톤대회 등 전국적 인지도가 높은 지역 마라톤 대회의 성공개최에 힘쓰고 천안이 낳은 세계적 마라토너인 이봉주 선수의 지역 정착도 지원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17년 전 생활체육으로 마라톤에 입문한 조 회장은 그동안 40여 개 대회에 참가, 달린 거리가 6600㎞를 넘는다.

매년 지역 어르신들을 초청해 경로잔치를 열고 경로관광을 다녀오는 등 사회봉사활동도 활발히 펼치고 있다. 2019년 말까지 청룡동 바르게살기위원회 위원장도 역임했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ews-yph@daejonilbo.com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