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동소방서 설 명절 고향집주택용 소방시설온라인 선물하기 홍보

2021-01-28 기사
편집 2021-01-28 16:21:32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영동소방서 제공

[영동]영동소방서는 설 명절을 앞두고 고향집주택용 소방시설 온라인선물하기를 집중 홍보한다고 밝혔다.

28일 소방서에 따르면 주택용 소방시설은 아파트를 제외한 단독주택과 공동주택(다세대 연립)에 의무적으로 설치해야하는 소화기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말하며 소화기는 층별 1개 이상 감지기는 구획된 실마다 설치 해야한다.

이에 소방서는 지역내 다중이용장소내 배너설치 및 전광판 홍보영상 송출, SNS 홍보 등 각종 매체를 활용해 홍보할 예정이다.

김영준 영동소방서장은 "코로나로 인해 고향방문이 어려워진 만큼 화마로부터 가족을 지킬 수 있는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을 통해 가족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도록 군민들의 협조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