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도 1200억 원 규모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 '시동'

2021-01-27 기사
편집 2021-01-27 14:53:06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연내 용역 완료 후 최종 사업지 선정…2026년 완공 목표

첨부사진1충남도청 전경.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는 수산식품 산업 육성을 위해 오는 2026년까지 1200억 원을 투입해 물류창고, R&D 센터 등이 들어가는 수산식품 클러스터를 조성하기로 했다.

도는 27일 세계 수산식품 시장의 성장과 수출 확대 기회에 대응하고, 수산물의 고부가가치화, 첨단화 등 미래성장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는 2만 9700㎡ 부지에 사업비 1200억 원을 투입하며 △사물인터넷(IoT) 스마트 물류창고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가공시설 △수산식품 연구개발(R&D)센터 △창업·보육센터 △상설 전시·판매장 △무역지원센터 △태양광 발전시설 등의 시설이 들어간다.

도는 올 3월 추경에 예산 1억원을 확보해 4월부터 11월까지 기본 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을 진행한 뒤 시·군 협의를 거쳐 연내 최종 사업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이어 내년 하반기 해양수산부에 2022년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하고 오는 2023년까지 행정절차를 마친 뒤 2024년부터 2026년까지 설계·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또 수산식품 클러스터는 생산부터 가공, 유통, 수출로 이어지는 전 과정을 패키지로 지원하는 통제탑 역할을 하며, 해썹(HACCP) 의무화 등 국제적 수준의 엄격한 품질·위생·규격 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도는 수산식품 클러스터를 통해 생산한 수산식품의 경쟁력을 높여 지난해 6% 수준이었던 지역 수산물 학교 급식 공급률을 2026년까지 60%로 끌어올리고, 기업 납품 및 해외 수출도 확대할 계획이다. 또 수산식품 클러스터 조성을 통해 오는 2030년까지 수산식품 수출액 4억 달러 달성 및 일자리 1000개 창출을 목표로 추진한다.

조원갑 도 해양수산국장은 "1인 가구 증가에 따른 소비 트렌드 변화에 발맞춰 풍부한 수산자원을 바탕으로 미래 수산식품산업의 발전을 이끌 충남형 수산식품 클러스터를 조성할 것"이라며 "지리적으로도 지역 수산물 원료 조달이 용이해 경쟁력이 뛰어난 만큼, 깨끗하고 안전한 도내 수산물로 우수한 품질의 수산식품을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teun@daejonilbo.com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