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교통대학교, ㈜인우에스앤에스와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업무협약

2021-01-27 기사
편집 2021-01-27 13:44:04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주]국립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미래융합대학은 ㈜인우에스앤에스와 'KNUT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업무협약'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미래융합대학은 '㈜인우에스앤에스'와 공동으로 사회적경제기업의 인증, 자금조달, 상품 기획과 판로지원 등 다양한 컨설팅을 수행하게 된다.

㈜인우에스앤에스는 충청남도 금산군에 위치한 국내 최대 규모 인덕션 제조기업으로서 대우조선해양, STX조선해양, 현대중공업 등의 협력업체이며, 국내 유일의 자체 완제품 생산이 가능한 설비를 보유하고 있는 우수기술기업이다.

미래융합대학장 김창기 교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사회적경제기업들에 의한 공유경제 시스템이 더욱 중요해진다"며 "(주)인우에스앤에스와 같은 역량있는 기업들과 함께 사회적경제기업의 창업지원과 육성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융합대학은 다양한 기업들과 협약을 통해 'KNUT 사회적경제지원단을 구성'해 사회적경제기업으로의 전환을 목표로 하는 역량 있는 중소기업들의 제품 기획에서부터 자금조달, 판로개척까지 원스톱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