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 직원 코로나19 확진

2021-01-26 기사
편집 2021-01-26 23:19:49
 장중식 기자
 5004ac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는 1월 26일 정부세종청사 10동 5층에서 근무 중인 보건복지부 직원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확진자의 주 요동선은 26일 오전에는 세종지역에 있었으며, 오후에 의심증상으로 검체 검사 실시한 결과, 이날 오후 5시50분쯤 확진 판정을 받았다.

청사본부는 확진자 통보 즉시 보건복지부 해당구역 및 공용공간에 대한 긴급소독을 실시하였으며, 세종청사 10동 연결통로와 해당층의 승강기를 차단했다.

또한 해당 부서 직원에 대하여는 검체검사를 받도록 안내하고, 해당층 직원들은 즉시 귀가 및 자택대기 조치했다.

보건당국은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접촉자에 대한 검체검사 추가로 실시할 예정이다. 장중식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5004ace@daejonilbo.com  장중식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