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예산군, 농촌빈집정비 및 재생·활용 사업 추진

2021-01-25 기사
편집 2021-01-25 12:10:07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예산]예산군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빈집의 주거환경 개선과 안전사고 및 범죄를 예방하고자 농촌빈집정비사업과 빈집재생·활용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빈집 재생·활용 사업은 '더 행복한 공유주택' 시범사업으로 진행되며 주거환경 및 경관 훼손 빈집의 철거를 진행하는 농촌빈집정비사업과 별개로 추진된다.

'더 행복한 공유주택' 사업은 1년 이상 방치됐지만 재활용이 가능한 빈집을 리모델링해 주거 취약계층에게 4년간 무상임대하는 사업으로 동의자에게 1개동 최대 2000만원의 리모델링비를 지원한다.

사업신청 희망자는 오는 2월 15일까지 도시재생과 주택팀을 방문해 신청할 수 있고 군은 빈집 위치 적합성, 주민 편의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 후 취약계층을 우선순위로 선정해 지원할 방침이다.

도시미관을 개선하고 취약계층의 주거안정화에 기여하는 빈집 활용 시범사업은 소유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전망된다.

군 관계자는 "주거환경 개선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추진하는 이번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pdh4112@daejonilbo.com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