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코로나19 백신접종 시행추진단'구성

2021-01-24 기사
편집 2021-01-24 12:47:26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주]충주시가 다음 달 시작 예정인 코로나19 백신접종의 원활한 수급과 신속하고 안전한 접종을 위해 '코로나19 백신접종 시행추진단'을 구성했다.

충주시에 따르면 시는 최근 조길형 시장 주재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시행을 위한 첫 회의를 개최하고 신속하고 안전한 접종을 위한 대책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시는 박중근 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코로나19 백신접종 시행추진단'을 구성하고 시행총괄팀, 백신 수급관리팀, 접종 운영지원팀, 이상 반응관리팀, 행정지원팀, 홍보팀 등 6개 팀을 편성했다.

정부 지침에 따르면, 충주시에서는 올해 3분기까지 만 18세 이상 성인 중 우선 접종대상에 따라 순차적으로 접종이 진행된다.

실무 추진단은 앞으로 △예방접종 세부 계획 수립 △초저온 냉장고 구비 및 위탁의료기관 계약체결 △안전한 예방접종 실시 △이상 반응 모니터링 및 피해보상 등 코로나 극복의 디딤돌이 될 백신 예방접종을 추진하게 된다.

시는 지역 언론·직능단체·SNS 등을 활용해 백신접종의 필요성과 대상자별 접종 시기·방법·장소 등을 적극 홍보, 18세 이상 모든 시민이 차질없이 백신접종을 완료할 수 있게 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충주시의사회, 국민건강보험공단, 간호사·조무사협회 등 13개 단체와 민관지역협의체를 구성해서 의료 인력지원, 접종센터 운영지원, 위탁 의료기관 확보, 접종 후 이상 반응 시 신속 대응 등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집단 면역 확보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백신접종인 만큼 정부 지침과 발맞춰 원칙대로 추진해야 한다"라며 "시민들이 불편 없이 적기에 백신접종을 할 수 있도록 안내와 홍보에도 철저를 기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는 의료기관 종사자, 집단시설 종사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보육시설종사자, 고령자 등 우선 접종 권장 대상자부터 백신접종을 시작할 계획이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