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중구, 벼 영농자재 통합 지원사업 신청·접수

2021-01-21 기사
편집 2021-01-21 15:58:48
 박상원 기자
 swjepark@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 중구가 21일부터 내달 15일까지 2021년 벼 영농자재 통합 지원 사업 신청을 받는다.

벼 재배농가의 영농비 절감 및 고품질 쌀 생산을 유도하기 위한 사업으로 해당사업을 통해 못자리용 상토, 맞춤형비료, 육묘상자 처리약제 3개 품목을 신청할 수 있다.

신청 대상은 중구에 주소를 두고 대전 또는 세종·충남·충북에서 벼를 경작하며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농업인으로, 신청서와 벼 재배 경작확인서 등 구비서류를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제출하면 된다.

공급자재는 신청면적에 따라 지원포대수가 결정된다. 1000㎡ 면적을 기준으로 상토 100ℓ, 맞춤형비료 30kg, 약제 1.5kg까지 신청할 수 있고, 1포(20ℓ 기준)당 상토는 3500원, 맞춤형비료는 1만 1000원(완효성비료는 1만 5600원), 약제는 1만 원 이내에서 실 구입가격으로 지원한다. 신청 후 공급 일정은 별도 공지되며, 농업인은 통지받은 공급물량을 관할 농협에 방문해 수령하면 된다.박상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wjepark@daejonilbo.com  박상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