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설 연휴 승차권 예매율 하락

2021-01-20 기사
편집 2021-01-20 18:10:18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올해 설 승차권 예매율이 지난해 추석이나 설보다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한국철도에 따르면 이날 경부·경전·동해선 등의 온라인 일반예매 결과 판매 가능 좌석 49만 2000석 중 39.7%인 19만 5000석만 예매됐다.

KTX 예매율은 44.5%, 일반열차는 26.8%로 집계됐다. 예매율은 지난해 설 64.5%, 추석 52.5%에 견줘 크게 하락했다. 총 좌석 수 대비 예매율은 19.7%에 그쳤다. 전날 장애인과 고령자 대상 예매율도 판매 가능 좌석의 24.1%, 총 좌석 중에는 12.1%에 불과했다. 21일은 호남·전라·강릉·장항선 등의 온라인 예매가 진행된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