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동군 코로나 극복 힘 보태는 군민들의 정성

2021-01-20 기사
편집 2021-01-20 16:12:02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영동]영동군은 코로나 극복과 이웃사랑을 위한 군민들의 정성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20일 영동출신 가수 임찬 씨가 영동군청을 찾아 지역 코로나 극복을 위한 KF94 마스크 1000장과 라면 15박스를 기탁했다.

특히 코로나 등으로 인해 힘겨운 겨울을 보내야 하는 이웃들이 있다는 소식을 듣고 그의 팬클럽인 미트방 팬클럽 회원들과 함께 십시일반 정성을 모았다.

같은 날 일무합기도 구상모 관장도 관원생 일동도 마음을 모아 110만원 상당의 쌀 10kg 37포를 전달했다.

이들은 기탁 후 "작은 정성이지만 주변에 어려운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하고 건강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요긴히 활용됐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 희망복지지원단은 기탁된 물품을 코로나 예방활동과 취약계층의 생활지원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