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동용산면 동성금속 노동조합원 올해도 어김없는 이웃사랑

2021-01-20 기사
편집 2021-01-20 16:12:02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영동군 제공

[영동]영동 용산면 소재 동성금속 노동조합원(위원장 김태규)이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어김없는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동성금속 노동조합원은 지난 19일 위기상황에 놓인 복지사각지대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사랑의 성금 212만원을 용산면사무소에 기탁했다.

코로나로 인해 경기가 침체되어 장기간의 불황으로 모든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연말 총회에서 조합원 모두가 십시일반 사랑과 정성으로 마련한 성금이다.

동성금속노동조합원은 매년 사랑의 성금으로 지역 저소득 가구에게 생계비와 생활물품을 지원하는 등 7년째 꾸준한 나눔과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어려운 이웃에게 희망의 온기를 전달하며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있다.

김태규 위원장은 "매년 성금을 모아 기탁하는 일이 경기가 어려워 힘든 상황이지만 조합원의 마음이 한마음으로 모아져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희망이라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영동용산면사무소는 기탁된 성금을 경제적 위기에 처한 지역의 복지사각지대 가구에 전달할 계획이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kybell1910@daejonilbo.com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