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반곡고 '대한민국 우수시설학교' 선정

2021-01-20 기사
편집 2021-01-20 15:39:20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20일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이 반곡고등학교에 방문해 '대한민국 우수시설학교' 우수상 현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세종시교육청 제공

세종시 반곡고등학교가 '2020 대한민국 우수시설학교'에 선정돼 우수상을 수상했다.

교육부는 1998년도부터 매년 우수시설학교 공모전을 운영해 설계와 디자인이 뛰어나고 공간이 창의적으로 조성된 학교를 선정하고 있다. 이에 세종시교육청은 2017년부터 다양한 방식의 설계를 추진, 지난해 우수시설학교에 선정됐다.

반곡고는 41학급·연면적 1만 5993㎡·지상 4층 규모로 지난해 3월 개교한 고등학교다. 소통과 휴식이 가능한 커뮤니티 융합공간을 중심으로 생태 커뮤니티 공간·확장형 교실·경사형 천정과 중정을 통한 자연 채광·가변형 무대배치로 음악교과와 발표수업 등 다목적 활용이 가능한 예체능 공간 등이 구축돼 있다. 또, 중앙 광장을 중심으로 저층 형태의 4개 교과센터가 자리하고 교상동 내부에 오픈형 중정을 두고 있다.

이런 공간들은 학생 중심의 교육공간으로, 학생들의 활동을 고려해 설계됐다. 특히, 반곡고는 설계과정에서 학교설계 외부전문가를 처음 도입하면서 고교학점제 등 학생 중심의 다양한 교육과정을 고려한 공간들을 담아 심사위원들로부터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최교진 교육감은 "우수시설학교로 선정된 반곡고와 같이 앞으로도 학생들의 삶과 배움이 살아있는 미래형 학교공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