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농협음성군지부, 전문인재 영입으로 사업추진 '박차'

2021-01-17 기사
편집 2021-01-17 13:12:59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황주상 농협음성군지부장(뒷줄 오른쪽 다섯 번째)과 임직원들이 새롭게 영입된 8명의 직원들과 함께 음성군민에게 사랑받는 농협으로 거듭 날 것을 다짐하고 있다. 사진=농협음성군지부 제공

[음성]농협음성군지부(지부장 황주상)가 올해 8명의 새로운 인재를 영입하여 전문성을 강화하고 새해 조기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농협에 따르면 지난 15일 군 지부 회의실에서 전체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사업추진 New Begining'이란 캐치플레이즈를 걸고 사업추진 및 윤리경영 실천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날 임직원들은 음성군민에게 사랑받는 농협으로 거듭 날 것을 결의하고 지역 고객들이 지금까지 경험해 보지 못한 수준 높은 금융서비스를 선뵈는 한편 음성군과 협력을 통한 농업인 실익사업 발굴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또한, 농협 계통간 상생과 협력을 통해 정직하고 신뢰받는 조직문화 구축에 다 함께 노력하기로 다짐했다.

황주상 지부장은 "지역 선도 금융기관으로서 지역사회발전과 농업인 조합원의 소득증대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