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허태정 시장, "이미 예고된 일"..."절차적 아쉬움"

2021-01-15 기사
편집 2021-01-15 14:14:08
 문승현 기자
 starrykite@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그래픽=대전일보DB]

대전시는 15일 정부의 중소벤처기업부 세종 이전 확정 고시와 관련, 허태정 대전시장 명의의 짧은 입장문을 발표했다.

행정안전부는 이날 '중앙행정기관 등의 이전계획 변경'에 대해 대통령 승인을 받아 관보에 고시했다.

대전시는 곧바로 허 시장 명의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허 시장은 "정부가 공청회 등 행정절차 이행과 국무총리의 국무회의 발언 등을 통해 이미 예고됐던 것"이라며 "정부기관 이전은 국가의 행정 효율성과 균형발전 차원에서 종합적으로 검토돼야 한다"며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부기관의 대전 이전 조치와 동시에 중기부 이전을 발표하지 않은 것에 절차적 아쉬움이 크지 않을 수 없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또한, 허 시장은 "대전시민과 지역정치권의 강력한 항의로 인해 국토균형발전과 지역경제활성화 차원에서 국무총리실과 대전시는 청 단위 기관의 대전 이전과 공공기관 이전 방안에 대한 막바지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며 "우리 시는 중기부 이전에 상응하는 대체 기관이 정부대전청사로 이전하는 등 대전시민이 만족하고 수용할 만한 대안이 마련되도록, 고위 당·정 협의, 국무총리와 협의 등을 통해 대전시민의 입장이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덧붙였다. 문승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tarrykite@daejonilbo.com  문승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